2017.02.26         발행인:정재필 편집인:강옥녀
항만물류
국적선사
연안해운
국제해운
종합무역
조선산업
해양관리
수산유통
해사칼럼
주요해사인
경제정책
바다지킴이
알립니다
경제가이드
취재탐방
해양인문화
해양계교육
취업가이드
찾고싶은사람
해양인모임
해사경제인 인명록
발행인칼럼
HOME > 항만물류 > 부두운영
인천항만공사 인천신항서 2017년 300만TEU 달성위한 힘찬 화이팅
[2017/01/02 13:53 입력]
인천항만공사 인천신항서 2017년 300만TEU 달성위한 힘찬 화이팅
양장석 사장 직무대행, 시무식서 신성장동력 발굴 및 신항 안정화 강조
 

인천항만공사는 1월 2일 오전 사내 대강당과 인천신항 선광신컨테이너터미널에서 2017년 시무식과 신년 다짐식을 갖고 인천항 발전을 위한 화이팅을 다짐하며 업무를 시작했다. 인천항만공사 양장석 경영본부장(사장 직무대행)은 이날 오전 열린 시무식 신년사에서 “외부환경의 변화에 대한 유연한 대처와 혁신에 대한 끈질긴 의지없이 과거 우리가 성공했던 발자취나 방식만을 고집하는 ‘활동적 타성’에 빠지지 않도록 경계해야 할 것”이라며 “미래먹거리인 신성장동력 발굴에 박차를 가해 인천항의 새로운 모멘텀을 찾는 해로 만들자”고 강조했다.

특히, 양 경영본부장은 새해 주요 업무방향으로 최고의 항만인프라 구축을 강조했다. 최고의 항만인프라가 최고의 항만생산성으로 이어지는 만큼 인천신항 2단계 전면개장에 무리가 없도록 전 임직원이 지원하고, 작년에 이어 신규 선대 유치와 항로다변화 노력을 지속해 300만TEU 목표를 조기에 달성할 수 있도록 하자고 당부했다.  또, 양 본부장은 차세대 먹거리 창출을 위한 신성장동력 발굴에도 박차를 가하자고 말했다. 최근 해양수산부가 ‘인천항 종합발전계획 2030’을 통해 발표한 것과 같이 인천항을 ‘물류․해양관광의 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 크루즈와 카페리시장 확대에 대응하고, 신국제여객터미널 건설에 박차를 가해 골든하버 사업의 성공을 이끌어내자고 주문했다.

특히 지난해부터 추진해 일정부분 성공을 거둔 인천항 비경쟁적 요소의 발굴과 개선사업을 지속하고, LNG 냉열 이용 냉동․냉장 클러스터와 전자상거래 클러스터 등과 같은 고부가가치 창출형 항만배후단지 개발에도 박차를 가해 인천항의 미래를 위한 신성장동력 확보에 힘써 달라고 임직원에게 강조했다. 이와 함께 양 본부장은 항만생산성 못지않게 중요한 항만 안전과 보안을 강조하면서 공기업으로서 환경분야에 대한 관심도 적극 기울여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IPA는 사내에서 시무식을 끝낸 뒤 양장석 사장 직무대행과 최근 신규 입사한 정규직 연계형 청년인턴을 포함한 팀장 등 주요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송도국제도시 내 SNCT에서 신년 다짐식을 개최했다. SNCT에서 양 본부장은 “지난 12월 31일 완공한SNCT 2단계에 이어 오는 하반기에는 HJIT도 전면가동에 들어가 명실상부 신항시대가 열릴 것”이라며, “인천신항이 최고의 항만생산성을 내는 글로벌 항만이 될 수 있도록 고객의 입장에서 항만인프라와 서비스를 꼼꼼히 챙길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년 다짐식에 참석한 임직원들은 ‘300만TEU 달성 화이팅’이라는 다짐을 함께 외치며 희망찬 2017년을 시작했다.


(사진 : 1월 2일 오전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내 SNCT에서 열린 신년 다짐식에서 지난 12월 신규 입사한 정규직 연계형 청년인턴 8명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해사경제신문
정재환 folkrak@ihaesa.com
관련기사
인천항만공사 설 명절 청탁금지법 준수 사전...
인천항만공사 LNG 냉열 냉동․냉장시스...
인천항만공사 새해 첫 지역 컨테이너선사 소...
인천신항 하역장비 추가 설치 전면개장 준비...
인천해수청 선원 임금체불 해소를 위한 특별...
기사목록보기
경제가이드
에어서울 취항지 여행편의 제공으...
LG전자 노동조합 다문화 가정에 ...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 해킹 도메...
LG전자 스마트 TV 최초 UL 사이버...
한국해양대 자회사 한국해양바이...
선거연수원 매니페스토 10년을 말...
의류관리기 LG 스타일러 4분에 1...
아시아나 2016년 영업이익 전년대...
KT 5년 이내 최대 영업이익 1조4...
아시아나항공 회원 수 2천만명 돌...
공지사항
訃 告 : 서정수(계명대학교 교수...
訃告 : 양장석 인천항만공사 사장...
訃告: 홍기현(위동항운유한공사 ...
訃告: 우병선(현대상선 홍보담당...
訃告:하준(현대그룹 커뮤니케이션...
 
    해사경제신문소개 | 광고문의 | 보도자료접수 | 일반문의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정책
세계 물류중심의 견인차 | 서울특별시 도봉구 시루봉로 58 한양 604동 1213호
대표전화 02)704-5651 팩스번호 02)704-5689 대표메일 jpjeong@ihaesa.com
청소년보호책임자:정재필 Copyright@2006 해사경제신문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65 | 등록일자 : 2006년 1월 13일